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안녕하세요, 거울 독자우수단편 선정단입니다. 


무더위가 심했던 7월 16일부터 8월 15일까지의 기간 동안 독자단편란에 올라온 단편 10편을 읽어보았습니다. 아쉽게도 후보작은 없습니다. 


{증위팔처사}와 {은촛대의 사용법}의 경우, 매력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점이 좋았습니다. 하지만 조금 더 독자를 생각해서 깔끔하게 전개를 했으면 싶은 아쉬움이 남습니다. 이야기 속에 다른 이야기가 있다면 그 이야기가 갑자기 말로 쏟아져 나오기에 앞서 분위기를 더 잡아줄 필요가 있습니다.  중간중간 복선을 느끼기는 했지만 전체적으로 글이 의식의 흐름에 따라 갈피를 잡지 못하고 흔들리는 느낌이라, 좀 더 덩어리를 정돈하는 게 좋겠습니다.


{당신의 재능은 그만큼 빛나지 않아}는 좋은 소재를 잡았지만 충분히 이야기를 펼치지 못하고, 소재와 결론에 필요하지 않은 부분을 더 부각시킨 느낌이라 아쉽습니다. 그 세상의 특별한 설정을 소개하면서 굳이 '모두가 알다시피' 같은 말을 넣지 않아도 자연스럽게 녹여낼 수 있을 거라고 믿습니다. 죽은 사람이 이 이야기의 진짜 주인공인데, 분량으로만 친다면 쇼윈도를 보고 느끼는 단상으로 스쳐지나가는 정도입니다. 조금 더 구체적이고 긴 이야기가 될 수도 있었을 것 같아요. 다시 봤으면 좋겠습니다.


{백성 없는 왕국} {뿔피리}는 동화와 우화로서 가볍게 읽기 좋았습니다. 다만 엽편, 우화, 동화 등은 빼어난 통찰, 특별한 소재, 깊이 있는 반전 등이 뒷받침되지 않으면 평범해지기 쉽습니다. 다음에 더 기대하겠습니다.


한 번 완성한 것에 만족하지 않고 퇴고와 다시 보기에 정성을 쏟으시면 더욱 완성도 있는 작품을 만날 수 있겠지요. 건필하셔서 다시 뵙길 바랍니다. 

댓글 0
분류 제목 날짜
2019년 독자우수단편 심사위원 명단 2019.02.26
후보작 블런더버스 2017.03.31
선정작 안내 심사평2 2017.03.31
우수작 개나 고양이 2017.02.28
선정작 안내 독자우수단편 후보작 심사평1 2017.02.28
선정작 안내 독자우수단편 후보작 심사평 2017.01.31
선정작 안내 2016년 4분기 우수작 및 2016년 최우수작 2017.01.01
선정작 안내 독자우수단편 후보작 심사평1 2016.11.30
후보작 다수파 2016.11.30
선정작 안내 독자우수단편 후보작 심사평2 2016.11.01
선정작 안내 2016년 3분기 독자우수단편 선정2 2016.09.30
우수작 스마트폰은 이제 우리 몸의 일부나 다름없습니다 2016.09.30
선정작 안내 선정작이 없습니다. 2016.08.31
선정작 안내 거울 독자우수단편 선정1 2016.07.31
우수작 속 사소설 고양이 이야기1 2016.07.31
선정작 안내 2016년 2분기 독자우수단편 선정 2016.06.30
우수작 슬픔이 가능한 기한 2016.06.30
선정작 안내 선정작이 없습니다. 2016.06.01
선정작 안내 선정작이 없습니다.1 2016.04.30
선정작 안내 거울 독자우수단편 선정3 2016.03.31
우수작 그날 산 속에서 시간여행자를 만났어 2016.03.31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 Next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