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바다 검푸른 물결 너머로 새는 날개를 펴고
바다 차가운 파도 거픔은 나를 깨우려 하네
슬픔도 기쁨도 좌절도 거친 욕망들도
저 바다가 마르기 전에 사라져 갈텐데
그대여 꿈을 꾸는가 너를 모두 불태울 힘든 꿈을
기나긴 고독 속에서 홀로 영원하기를 바라는가
사라져가야 한다면 사라질 뿐 두려움 없이
처음 아무런 선택도 없이 그저 왔을 뿐이니
이제 그 언제가 끝인지도 나의 것은 아니리
시간은 이렇게 조금씩 빨리 흐르지만
나의 시간들을 뒤돌아 보면 후회는 없으니
그대 불멸을 꿈꾸는 자여 시작은 있었으나
끝은 없으라 말하는가 왜 왜 너의 공허는
채워져야만 한다고 생각하는가
처음부터 그것은 텅 빈 채로 완성되어 있었다

   

-----------------------------------------------------------------------------------------------------------------

하지만 제 안에서 그 이름은 불멸로 남을 겁니다.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안녕히, 마왕. 

 


 

댓글 1
  • No Profile
    赤魚김주영 14.11.01 00:59 댓글

    소식 들은 날 코끝이 시큰했어요. 팬은 아니었지만, 학창시절부터 쭉 가까이에서 보아온 사람이 죽은 기분이 들더군요. 많은 사람이 아마 그렇겠죠. 스무살 언저리에 '거리에서'를 가장 좋아했어요.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자유 게시판

어떤 이야기든지 자유롭게 이야기하실 수 있는 자유 게시판입니다. 스팸성 글은 경고 없이 삭제됩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공지 자유 거울 글의 저작권과 거울 글을 퍼가는 등의 일에 대한 원칙 mirror 2013.06.04
4931 자유 책 판매자분 연락되나요?3 feoiegrs 2015.01.06
4930 자유 다들 메리 새해 되세요 세뇰 2015.01.01
4929 자유 주문이 안되네요.3 sanbonai 2014.12.23
4928 리뷰 인터스텔라: 감상2 정도경 2014.11.29
4927 자유 날씨가 갑자기 추워졌습니다2 세뇰 2014.11.13
4926 자유 영미권 소설 하나 번역하다 막혔습니다 세뇰 2014.11.05
4925 리뷰 [리뷰] 절망의 구 (김이환) 장강명 2014.11.02
4924 리뷰 [리뷰] 잃어버린 개념을 찾아서 (김보영 외) 장강명 2014.11.02
4923 리뷰 [리뷰] 백만 광년의 고독 (김보영 외) 장강명 2014.11.02
4922 리뷰 [리뷰] 심연 위의 불길 (버너 빈지)1 장강명 2014.11.02
4921 자유 책 홍보글입니다 ^^;;; + 앞부분 무료보기, 증정 이벤트 링크 포함9 장강명 2014.10.30
자유 [謹弔]가수 신해철 씨가 타계하셨다고 합니다1 세뇰 2014.10.28
4919 자유 거울 작가분들 과천과학관 SF2014 에서 전시 중입니다. 구름 2014.09.28
4918 자유 제2회 파운틴 리뷰공모전 개최 (~9.30) Fountainwz 2014.09.15
4917 자유 제1회 한낙원 과학소설상 공모 접수가 시작되었습니다. 구름 2014.09.10
4916 자유 리디북스에서 SF 기획전을 하고 있습니다 한별 2014.09.09
4915 자유 다들 연휴 잘 보내고 계신가요1 세뇰 2014.09.07
4914 자유 소설음반『가상의 씨앗 슘』연재합니다. 힙쓰 2014.09.02
4913 자유 신인/아마츄어 작가님들을 모집합니다. 레그나1 2014.09.02
4912 자유 작가 지망생에게 도움이 될만한 작법서, [이야기 체조] 출간!1 날개 2014.08.19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253 Nex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