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게시물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단행본 출간으로 본문 삭제

댓글 6
  • No Profile
    지구여행자 19.03.01 02:01 댓글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웃느라 정신이 없네요. 그런데 너무 충격적인 결말이기도 한 것 같습니다. ^^;;

  • 지구여행자님께
    글쓴이 너울 19.03.01 12:01 댓글

    사실 어느 고통이든 글로 쓰면 잘 실감이 안 나는데요. 이것만은 그래도 공감하는 분들이 많더군요. 저는 가볍게 썼는데 충격적이란 이야기가 많았늡니다.

  • No Profile
    쁘로프박사 19.03.01 09:33 댓글

    반전에 엄청 웃었습니다. 그러면서 의문이 드는게 그런 수술이 이루어지면 과연 성욕의 에너지가 긍정적인 욕망으로 고스란히 옮겨 갈까요?

  • 쁘로프박사님께
    글쓴이 너울 19.03.01 12:04 댓글

    성범죄자들에 대한 물리적ㆍ화학적 거세가 대단히 효과가 좋다는 이야기를 인상깊게 들은 적이 있습니다. 테스토스테론이 완전히 컷되니 공격적이지 않아지고, 성욕도 사라지고.. 그래서 저는 긍정적인 영향을 크게 봅니다.

  • No Profile
    록모노 19.03.01 17:42 댓글

    현실에 대한 극사실묘사를 유머러스하게 풀어내는 감각과 엉뚱하지만 그럴듯한 발상을 능숙하게 이어붙이시는게 너울님의 강점이라고 느꼈습니다. 솔직히 읽으면서 조금 화가나기도 했는데 역시나 재미있네요.

  • 록모노님께
    글쓴이 너울 19.03.01 18:07 댓글

    감사합니다. 사실 제가 지금까지 다뤘던 인물 중 가장 심각한 인물이라 쓰면서 고민이 있었습니다. 카타르시스가 있었다면 기쁘겠습니다.

분류 제목 날짜
정대영 만코마는 별들 중에 2019.09.30
곽재식 그대를 향한 사랑은 무한 이상2 2019.09.30
해망재 말할 수 없었던 이야기 by 해망재 2019.09.15
이나경 같이 온다 by 이나경 2019.09.15
괴이학회 올무가지 by 배명은 2019.09.15
지현상 고양이들이 우는 밤에 by 지현상 2019.09.01
赤魚 끝내 비명은 by 赤魚(김주영) 2019.09.01
괴이학회 타오르다 by 엄길윤 2019.09.01
노말시티 고양이는 야옹 하고 운다 2019.09.01
곽재식 이상한 안시객 이야기 2019.08.31
pilza2 2041 요정 이야기 -리라젤편- 2019.08.01
심너울 카카오톡 시대의 사랑법 2019.08.01
노말시티 천둥 아이 2019.08.01
이로빈 개천절 블루스2 2019.08.01
곽재식 가장 무서운 집 사건7 2019.07.31
pilza2 2041 요정 이야기 -현아편- 2019.07.01
이나경 누나 노릇 2019.07.01
심너울 작명의 어려움2 2019.07.01
이로빈 비내리는 2호선 2019.06.30
곽재식 멋쟁이 곽 상사6 2019.06.30
Prev 1 2 3 4 5 6 7 8 9 10 ... 44 Next

게시물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