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단편 오멜라스의 진실

2016.12.28 10:5412.28

오멜라스의 진실




*어슐러 르긘 ‘오멜라스를 떠나는 사람들’에 대한 오마주.

오멜라스는 정당하다.

오멜라스는 유토피아였다.

오늘 한 5살 꼬마가 법정에 끌려왔다.

5살 꼬마는 귀엽게 생겼고 말을 못 알아듣는 척 했다. 꼬마의 죄목은 여러 아이들과 함께 한 여자 아이의 옷을 벗기고 함부로 만진 뒤 반항하자 건물 2층에서 아래로 밀어 떨어뜨려 죽였다는 것이었다.

법관이 말했다.

“저 저주 받을 꼬맹이를 희생양 형에 처한다!”

꼬마는 자신이 강자이므로 다른 꼬마들을 마음대로 할 수 있다고 생각했다. 그런 생각을 허용하는 순간 오멜라스는 신정국가 노예제 순장 국가로 전락할 것이다.

그랬기에 꼬마는 강자들에게 노출되었다. 꼬마는 발가벗겨진 뒤 법정 지하에 갇혔고 뒷통수를 세게 얻어맞아 뇌에 이상이 생겼다.

꼬마는 의료 기술의 도움을 받을 수 없게 되었다. 의료 기술은 꼬마와 같은 소시오패스 말고도 수많은 평범한 이들과 오지라퍼들과 선량한 이들과 희생정신 있는 이들과 찐따들의 개입으로도 만들어진 것이었기에 꼬마에겐 그걸 누릴 자격이 없었다.

꼬마는 똥 무더기 위에서 살다가 짧은 삶을 마감했고 그것이 희생양 형이다.

오멜라스는 정당하다.


[2016.12.28.] 
댓글 0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추천 수
공지 2019년 독자우수단편 심사위원 명단 mirror 2019.02.26 0
공지 단편 ★(필독) 독자단편우수작 심사방식 변경 공지★5 mirror 2015.12.18 0
공지 독자 우수 단편 선정 규정 (3기 심사단 선정)4 mirror 2009.07.01 0
2332 단편 괴우주야사 외전 : 늪지대 코끼리왕 니그라토 2017.03.08 0
2331 단편 대우주 자체가 쓰레기 니그라토 2017.03.06 0
2330 단편 친구 망각의글 2017.03.03 0
2329 단편 블런더버스 Pip 2017.02.22 0
2328 단편 괴우주야사 외전 : 인간 목적 니그라토 2017.02.21 0
2327 단편 괴우주야사 외전 : 때때로 들어준다 니그라토 2017.02.20 0
2326 단편 에게에게 공상과잉력 2017.02.06 0
2325 단편 계보의 종1 띠용띠 2017.02.05 0
2324 단편 몰렉2 최우환 2017.02.05 0
2323 단편 개나 고양이1 의심주의자 2017.02.01 0
2322 단편 벨벳거미와 뻐꾸기2 MadHatter 2017.01.27 0
2321 단편 하수구에는 악어가1 제프리킴 2017.01.22 0
2320 단편 식분(食糞) 우환 2017.01.17 0
2319 단편 미궁 우환 2017.01.17 0
2318 단편 어느 역사학자의 일기 김상우 2017.01.13 0
2317 단편 더 원 / 오렌지3 제프리킴 2017.01.05 0
2316 단편 할 수 있으면 할 수 있다. 니그라토 2016.12.29 0
2315 단편 유딩 우가우가 니그라토 2016.12.28 0
단편 오멜라스의 진실 니그라토 2016.12.28 0
2313 단편 메리 크리스마스4 이나경 2016.12.23 0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25 Next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