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게시물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피우리에서 전자책을 출간하게 됨에 따라 삭제하였습니다.

mirror
댓글 8
  • No Profile
    Jay 03.07.26 16:07 댓글 수정 삭제
    귀여운 단편이군요. 기분좋게 읽었습니다. :)
  • No Profile
    raile 03.07.28 20:54 댓글 수정 삭제
    감사합니다.^^~
  • No Profile
    에피토드 03.08.06 08:58 댓글 수정 삭제
    상당히 발랄한 느낌의 이야기군요. 보는 내내 싱글싱글 웃었다는...^^ 참 재미있었어요.
  • No Profile
    unica 03.12.29 01:29 댓글 수정 삭제
    오옷- 재미있어요! >.<
  • No Profile
    하닷사 04.04.13 13:31 댓글 수정 삭제
    제목이 독특해서 걍 훑어보려고만 했었는데,빠져버렸습니다-_-;;흡입력이 대단해요!질질 끄는 것 없이 깔끔하게 흘러가는 전개가 너무 좋다는.
  • No Profile
    롸스 05.01.19 21:08 댓글 수정 삭제
    재밌습니다. 잘 쓴 작품을 읽을 때는 한국어가 갑자기 매력적으로 느껴지죠. 반면, 그렇지 않은 작품은 읽을 때는 영어를 공부하고 싶게 됩니다.
  • No Profile
    마담수 08.05.11 20:27 댓글 수정 삭제
    재미있네요~ ^^
    뿌아뿌아 열매가 필요한 사람이 몇 더 있는데 말이죠.
  • No Profile
    레이 09.02.17 19:56 댓글 수정 삭제
    정말로 있다면 범인만 잡으면 미궁에 빠지는 사건이 없겠군요. ^^
    이름이 무척 귀여워서 자꾸 발음하게 됩니다. 잘 읽었습니다.
분류 제목 날짜
쓰레기나라의 왕4 2003.11.28
가는달 지구로 돌아오다 2003.11.28
세이지 달의 고치(月の繭) 2003.11.01
bluewind 축제1 2003.11.01
김수륜 그녀는 목이 길다 - 본문 삭제 -1 2003.11.01
pena 누메논 2003.11.01
赤魚 신의 정원 - 본문삭제 - 2003.09.26
가는달 우주화(宇宙花) 2003.09.26
은림 할머니 나무3 2003.09.26
bluewind 물고기와 소년1 2003.08.30
은림 얼음 공주6 2003.08.30
정해복 좌변기를 찾아 떠나는 모험2 2003.08.30
출근길에 좀비와4 2003.08.30
세이지 사라방드Sarabande1 2003.07.26
가는달 윤회의 끝1 2003.07.26
양원영 뿌와뿌와 벌레 - 본문 삭제 -8 2003.07.26
赤魚 크레바스 보험사 - 본문삭제 -3 2003.07.26
김수륜 수명의 끝2 2003.07.26
감정세공인3 2003.06.26
crazyjam Stand By2 2003.06.26

게시물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