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게시물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댓글 6
  • No Profile
    사과드림 16.03.01 17:22 댓글

    한국식 행정조직의 무한한 헛발질과 '눈먼 돈 타먹기'에만 급급한 연구기관, 기업들은 곽 작가님 작품에 자주 쓰였던 소재인데, 이번엔 여기에 더해 현 시대, 현 사회의 문제점으로 지목되는 다양한 면들을 폭넓게 풀어내셨네요. 그 '문제점'들이 얽혀들며 맺어놓는 결말이 이렇게 희망적이고 낙관적이라니ㅋㅋㅋ 
    게다가 작가 님 작품에서 흔히 보이는 '그럼에도 불구하고' 얻어낸 소시민 나름의 해피엔딩이 아니라, 약자 중의 약자, 빈자 중의 빈자인 계층의 행복한 결말이라는 것도 크게 감동적이에요! 현혜숙 사장은 어떻게든 더 성공하려는 하는 욕망과 '덤'을 좋아하는 조그만 성격적 특성으로, 성남전자 직원들은 밥줄이 끊기지 않게 하려하거나 성과를 올리려는 욕망으로, 요양원 노인들은 더 건강하게 살고 계속 보란듯이 살려는 바람으로, 세상의 관점에서는 그저 개미나 다름 없는 줄 알았던 하나하나의 인간들의 욕망들이 그렇게 모여 만들어낸 결과가 이토록 인도적이라니! 게다가 오현명의 '삼대 이유'가 오로지 박애가 아닌 자기애에서 비롯된 이유라는게, 현혜숙과 오현명의 '이유'를 통해 구원받은 이들이 그 개인적이고 자기중심적이고 이기적인 이유를 왜곡하지 않고 온전히 칭송하고 있다는게 넘나 조은것...

  • 사과드림님께
    No Profile
    곽재식 16.03.01 17:55 댓글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행정조직 헛발질 이야기 소재는 제가 좀 많이 써먹은 것 같아서 이번에는 쓰면서도 약간 낡은 느낌 아닌가 싶기도했습니다만, 그럭저럭 다른 이야기거리도 있어서 묻고 넘어 가게 된 듯 합니다. 다음에는 그런 소재를 피해서 다른 소재로 한 번 써 보겠습니다.

  • No Profile
    나무열쇠 16.03.18 19:18 댓글

    전에 곽재식님 140자 소설 트위터에서 비슷한 소재를 봤다 싶었는데 결말은 전혀 예상치도 못한 거라 깜짝 놀랐네요. 앞부분부터 결말까지 가는 과정이 디 마음에 들어요! 개인적으로는 행정조직 헛발질 이야기...도 작가님 글에선 볼 때마다 반가운 맛이 있어요ㅋㅋ

  • 나무열쇠님께
    No Profile
    곽재식 16.03.19 20:26 댓글

    잘 보셨습니다. 이번 단편도 140자 소설에 올렸던 내용을 바탕으로 해서 한번 꾸며 본 것입니다. 눈치 채 주시니 반갑습니다! 다음 이야기도 기대해 주십시오.

  • No Profile
    Megabrand 16.04.20 21:11 댓글

    와 세상에! 생각도 못한 전개! 기가 맥힙니다! ㅋㅋㅋㅋ 소설의 절정이 이렇게 중요하군요 육성으로 터졌습니다 ㅋㅋㅋㅋ

  • Megabrand님께
    No Profile
    곽재식 16.04.25 10:02 댓글

    로봇 나오는 소설에서 "주인공도/화자도 알고보니 로봇이었다!"는 종종 반전으로 나오는 패턴인데, 원래 그런 반전 패턴 없이 썼다가 그냥 형식만 살짝 고쳐서 그런 패턴대로 저도 하나 해 보는 것도 재밌겠다 싶어서 그렇게 써 봤습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분류 제목 날짜
미로냥 푸른 수염, 혹은 긍정의 증명 2016.08.31
유이립 모두 엇갈리다 2016.07.31
곽재식 따주십시오의 의미에 관한 신고찰6 2016.07.31
정도경 황금의 피 -- 본문삭제6 2016.07.31
곽재식 재식주의자4 2016.06.30
해망재 프레임에 가두다 2016.06.30
정도경 피와 얼음의 여왕1 2016.05.31
곽재식 파란 모자4 2016.05.31
유이립 크루세이더1 2016.04.30
곽재식 영혼을 팔아도 본전도 못 찾는다(본문삭제)4 2016.04.30
유이립 피그말리온넷은 왜 다운됐는가4 2016.03.31
곽재식 이상한 말하는 쥐 이야기4 2016.03.31
곽재식 전송절 기념사(본문삭제)6 2016.03.01
아이 아이템 획득2 2016.03.01
유이립 문예창작과 에이스2 2016.03.01
해망재 뺑덕어멈 수난기5 2016.03.01
곽재식 케플러 452B 행성에서 구한 기차표5 2016.01.31
정세랑 미싱 핑거와 점핑 걸의 대모험10 2016.01.31
pilza2 뚜공! 우리의 지구1 2016.01.31
유이립 우리는 하나1 2016.01.31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36 Next

게시물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