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게시물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단행본 출간으로 본문 삭제

댓글 6
  • No Profile
    지구여행자 19.03.01 02:01 댓글

    재미있게 읽었습니다. 웃느라 정신이 없네요. 그런데 너무 충격적인 결말이기도 한 것 같습니다. ^^;;

  • 지구여행자님께
    글쓴이 너울 19.03.01 12:01 댓글

    사실 어느 고통이든 글로 쓰면 잘 실감이 안 나는데요. 이것만은 그래도 공감하는 분들이 많더군요. 저는 가볍게 썼는데 충격적이란 이야기가 많았늡니다.

  • No Profile
    쁘로프박사 19.03.01 09:33 댓글

    반전에 엄청 웃었습니다. 그러면서 의문이 드는게 그런 수술이 이루어지면 과연 성욕의 에너지가 긍정적인 욕망으로 고스란히 옮겨 갈까요?

  • 쁘로프박사님께
    글쓴이 너울 19.03.01 12:04 댓글

    성범죄자들에 대한 물리적ㆍ화학적 거세가 대단히 효과가 좋다는 이야기를 인상깊게 들은 적이 있습니다. 테스토스테론이 완전히 컷되니 공격적이지 않아지고, 성욕도 사라지고.. 그래서 저는 긍정적인 영향을 크게 봅니다.

  • No Profile
    록모노 19.03.01 17:42 댓글

    현실에 대한 극사실묘사를 유머러스하게 풀어내는 감각과 엉뚱하지만 그럴듯한 발상을 능숙하게 이어붙이시는게 너울님의 강점이라고 느꼈습니다. 솔직히 읽으면서 조금 화가나기도 했는데 역시나 재미있네요.

  • 록모노님께
    글쓴이 너울 19.03.01 18:07 댓글

    감사합니다. 사실 제가 지금까지 다뤘던 인물 중 가장 심각한 인물이라 쓰면서 고민이 있었습니다. 카타르시스가 있었다면 기쁘겠습니다.

Prev 1 2 3 4 5 6 7 8 9 10 ... 39 Next

게시물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