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게시물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댓글 5
  • No Profile
    미로냥 16.01.21 04:37 댓글

    마지막 부분 보고 울뻔했어요... ㅠㅠ 

  • 미로냥님께
    No Profile
    곽재식 16.01.21 07:34 댓글

    말씀 듣고 마지막 부분을 다시 읽어 보니, 하필이면 힘 주어 쓴 마지막 부분에 오타가 있어 저도 울뻔했습니다. 

  • No Profile
    마당 16.02.11 15:55 댓글

    헉.

    어리석은 정영재가 그쯤에서 자수한 것이 천만 다행이네요.

    만약 스스로를 어리석다고 여기는 마음보다 구름 속을 뒤지고 시스템을 해킹하던 맛의 짜릿함이 더 커서

    영문도 모르는 모델 지망생을 찾아내겠다고 (이유는... 복수? )또 해킹에 해킹을 거듭해 찾아낸 다음

    그녀와 그 가족을 해킹하고 괴롭히게 되지 않아서 말이죠.

    잘 읽었습니다!

  • 마당님께
    No Profile
    곽재식 16.02.12 08:38 댓글

    마침 이 소설 올린 얼마 후에 이런 사건 http://www.sott.net/article/310414-Witnesses-aboard-flight-over-Europe-see-a-man-walking-in-the-clouds-PHOTOS 이 실제로 보도 되어서 저는 더 재미있었습니다.

  • No Profile
    Megabrand 16.04.20 22:13 댓글

    컥.. 너무슬프네요.. ㅠㅠ 전 유리창에 비친 스튜어디스를 본거고 그 딸이 지금의 아내다.. 이런류의 해피엔딩이 아닐까? 하는 기대를 하고있었는데 급 새드엔딩..ㅠㅠ 잘 읽었습니다

분류 제목 날짜
해망재 프레임에 가두다 2016.06.30
정도경 피와 얼음의 여왕1 2016.05.31
곽재식 파란 모자4 2016.05.31
유이립 크루세이더1 2016.04.30
곽재식 영혼을 팔아도 본전도 못 찾는다(본문삭제)4 2016.04.30
유이립 피그말리온넷은 왜 다운됐는가4 2016.03.31
곽재식 이상한 말하는 쥐 이야기4 2016.03.31
곽재식 전송절 기념사(본문삭제)6 2016.03.01
아이 아이템 획득2 2016.03.01
유이립 문예창작과 에이스2 2016.03.01
해망재 뺑덕어멈 수난기5 2016.03.01
곽재식 케플러 452B 행성에서 구한 기차표5 2016.01.31
정세랑 미싱 핑거와 점핑 걸의 대모험10 2016.01.31
pilza2 뚜공! 우리의 지구1 2016.01.31
유이립 우리는 하나1 2016.01.31
미로냥 궁천극지(窮天極地) 2016.01.31
정도경 시간 중독자 일기3 2015.12.31
전삼혜 고요하고 거룩한3 2015.12.31
곽재식 천사가 앉았던 의자(본문 삭제)5 2015.12.31
유이립 화초가5 2015.12.31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42 Next

게시물의 무단 전재,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