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
댓글 13
  • No Profile
    날개 10.06.26 03:18 댓글 수정 삭제
    이 만화 정말 멋져요. 왠지 현장이 그대로 머릿속에 그려지네요. 참 마음이 따뜻해지는 만화예요. 잘 봤습니다!
  • No Profile
    ida 10.06.26 09:31 댓글 수정 삭제
    불러세운 분이 누군지 오랫동안 확신을 못했는데(본인들은 다들 기억을 못하셔서) 그림 그리다보니 진아님이 확실하더군요. 노려보신 ^^;; 분은 아스님이었던 것 같은데 그 때 누구누구 계셨었나요?
  • No Profile
    yarol 10.06.26 10:49 댓글 수정 삭제
    ㅎㅐㅎ덤 게시판에 scifii님이 올려놓으신 사진이 있더군요. ida님 비주얼 메모리에 감탄! @_@

    p.s. SF부스 사진들 보니 책 있다고 자랑하는 거 맞는듯;
  • No Profile
    ida 10.06.26 10:56 댓글 수정 삭제
    비주얼 메모리가 정확하면 누군지 기억했어야죠 ^^;; 아니 뭐 자랑해도 괜찮아요. ^^a 단지 멀리 찾아갔는데 먹지 못할 떡을 보는 기분이 구슬펐을 뿐... (하아)
  • No Profile
    정세랑 10.06.26 11:37 댓글 수정 삭제
    어쩐지 음성 지원이 되네요! ㅎㅎㅎ
  • No Profile
    잠본이 10.06.26 11:48 댓글 수정 삭제
    '안 팔리나?'에서 뒤집어지고 '가지 않고 그냥 집에 왔던 걸...'에서 두번 뒤집어지고 OTL
    저 벼룩시장에는 저도 가봤었는데 그런 역사의 한페이지가 펼쳐지고 있었군요;;
  • No Profile
    as 10.06.26 12:14 댓글 수정 삭제
    전 노려보지 않았어요! 노려봤을 리가 없어요! ㅜㅜ
  • No Profile
    진아 10.06.26 13:27 댓글 수정 삭제
    저 이거 보고 정말 뒤집어졌던 게, 어떻게 이렇게 그 때, 그러니까 대략 6년전 상황을 정확히 재현하셨는지...;;;;
    2004를 낼 때만해도, 도대체 이 책을 사 줄 사람이 있을지 아무 자신이 없었거든요. 그냥 '하면 된다' 정신으로(응?;;;) 낸 거였고, 그래서 한 권 한 권 나갈 때마다 "와- 누가 산다-!" 하고 신기해하던^^;; 때였어요.
    그리고 저랑 메일만 주고 받거나, 온라인에서만 본 분들은 가끔 절 오프라인에서 보고 당황하시는데, 제가 차분한 성격은 아니잖아요. (낄-)
    한 권 한 권 팔 때마다 기록하고 정산해야 하는데 (종이에 기록) 그 때마다 좀 허둥댔던 기억이.. ^^;;;
    그 자리에 있던 두 분은 askalai님, jxk160님, 조안나님 (2004 일러스트레이터) 이십니다. ^^
    노려본 게 아니라 다들 비슷한 기분이었던 터라 '사려나? (슬쩍 곁눈질)' 이었을 거예요. 손님 올 때마다 다들 은근 긴장... 해서. ^^;;;;
    저희 부스에 빈 책상이랑 의자가 많았던 터라, 구경왔다가 그냥 놀다(앉아서 책보다) 가신 분들 계세요. 흐흐흐-
    아, 진짜 부끄부끄 하네요. ^^;;;
  • No Profile
    ida 10.06.26 14:19 댓글 수정 삭제
    '예쁜 분들이 모여 있었다'는 기억이 맞았네요. ^^
  • No Profile
    10.06.26 14:45 댓글 수정 삭제
    두 권! 두 권!
  • No Profile
    10.06.29 15:52 댓글 수정 삭제
    저 상황은 지금도 비슷할걸요; 현장구매 독자들께 열렬한 환영을 하는 걸로 기억하고 있어요. ^^
  • No Profile
    세뇰 11.03.04 07:05 댓글 수정 삭제
    엑박 떠염 뿌우(...)
  • No Profile
    mirror 11.03.07 17:32 댓글 수정 삭제
    세뇰님/지금은 엑박이 안 뜨는 걸 보면 일시적인 문제였던 것 같아요. 혹시 세뇰님의 컴퓨터에서 아직도 엑박이 뜨면 다시 알려주시면 조치하겠습니다.
분류 제목 날짜
이벤트 환상문학웹진 거울 필진 선정 2010년의 책3 2011.01.01
이벤트 환상문학웹진 거울 필진 선정 2010년의 책2 2011.01.01
이벤트 환상문학웹진 거울 독자 선정 2010년의 책3 2011.01.01
이벤트 환상문학웹진 거울 독자 선정 2010년의 책1 2011.01.01
이벤트 환상문학웹진 거울 독자 선정 2010년의 책3 2011.01.01
기획 별책부록: 이야기가 끝나고 난 후2 2010.11.27
대담 특집① 거울 중단편선 기획자 인터뷰 2010.08.28
거울 특집② 지난 거울 중단편선 소개: 기획 기사를 빙자한 고도의 염장질5 2010.08.28
거울 특집③ 거울책 인셉션: 거울 종이책 영화4 2010.08.28
대담 특집④ 2010 중단편선 기획회의 영상 2010.08.28
대담 기획① 제2대 편집장 유서하 인터뷰1 2010.07.31
거울 기획② 거울 편집장 이ㆍ취임 축하 인사말2 2010.07.31
거울 기획③ 거울 7년의 역사: 700% 초과달성! 2010.07.31
대담 ida 특집 기획 ② 전격 SF 작가 김보영님을 만나다9 2010.06.26
대담 ida 특집 기획 ③ “어쩐지 통통 튀어야만 할 것 같은” SF 대담8 2010.06.26
기획 ida 특집 기획 ⑥ 독자가 말하는 최고의 단편2 2010.06.26
기획 ida 특집 기획 ⑦ 거울을 만난 날13 2010.06.26
그림이 있는 벽 서리가 말하기를3 2010.06.26
대담 제1회 젊은작가상 수상자 배명훈님을 만나다4 2010.05.29
대담 김은경 인터뷰: 그의 여주인공이 된다는 것은 16 2010.05.29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23 Next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