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번호를 잊어버리셨나요?
  검은 캔버스라는 제목:고딕 메탈 밴드 Theatre of tragedy의 곡인 <Black as the devil painteth>에서 따온 것. 작품 전체의 내용에 영감을 제공한 음악.
  카르코사라는 지명:앰브로즈 비어스의 작품 <카르코사의 주민>, 그에서 용어를 빌려온 로버트 체임버스의 작품 <킹 인 옐로> 등이 출처. 크툴루 신화에서는 노란 옷의 왕 하스터가 존재한다는 히아데스 성단의 한 별에 있는 할리 호숫가의 고대 도시 이름으로 나온다.
  헛되고 헛되며...:성경 중 전도서의 첫 부분. 이후 이어지는 ‘수많은 세대가 가고... 바람은 남으로 불다가 다시 북으로’라는 부분도 그 뒤 이어지는 전도서 구절을 약간 변형한 것.
  그러므로 모든 육체는 풀과 같고...:성경 중 베드로 전서 1장 24절과 25절의 내용.
  여호와여, 나의 종말과 연한이 어떠함을 알게 하사 나로 나의 연약함을 알게 하소서. 보라. 주께서 나의 날을 손 넓이만큼 되게 하시매...:성경 중 시편 43장 4장의 내용.
그리고 비극의 무대 뒤에선 붉은 죽음의 가면을 눌러 쓴 지옥의 광대가 미소 짓고 있다.:에드가 앨런 포의 작품 <적사병의 가면>에서 따온 것.
  문둥 환자는 옷을 찢고 머리를 풀며 윗입술을 가리고 외치기를..:성경 중 레위기 13장 45절과 46절의 내용.
이 땅에 영원한 도성이 없고 오직 장차 올 것을 우리가 찾나니,,,:성경 중 히브리서 13장 14절의 내용. 이 이후는 고린도전서 15장 51-52절, 54-55절 요한계시록 4장 11절.
  무한히 어두운 밤보다 검은 하늘 가운데에는 저물지 않는 불멸의 태양이 군림하며...:체임버스의 <옐로 사인> 서두에 나오는 구절을 인용해 약간 변형한 것.

-------------------------------------------------------------------
이번 타로카드 22제에 들어갈, '악마' 입니다. 각주로 넣기가 약간 애매하다 싶어 따로 여기다 적습니다. 이걸 어떻게 처리해야 할지도 이야기를 좀 들어보고 싶습니다.

A4 한장이 원고지 10매 정도라고 하니;; 대충 180매 가량 될 듯 합니다.
댓글 1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84 후기입니다^^2 연심 2011.05.30
83 2011. 5. 29. 합평 결과1 세뇰 2011.05.29
82 좀 늦을 것 같습니다. 미소짓는독사 2011.05.28
81 합평작을 올려주세요! 오프라인운영자 2011.05.25
80 5월 29일 공개합평회에 많은 참석 바랍니다! mirror 2011.05.20
79 2011 공개합평회! 5월 29일에 열립니다.5 오프라인운영자 2011.05.19
78 ------------------------------------------------- 오프라인운영자 2011.05.19
77 공개합평회 잠시 쉬어갑니다.1 오프라인운영자 2010.01.06
76 오는 11월 15일 합평회는 열리지 않습니다. 2009.11.12
75 2009년 11월 공개합평회 공지입니다 오프라인운영자 2009.11.01
74 9월 20일 공개합평회에 대해서 말씀드립니다. 오프라인운영자 2009.09.16
73 [합평작] 전사의 후예 (원고지 55.5장) dcdc 2009.09.16
72 12차(2009년 9월) 공개합평회 공지1 오프라인운영자 2009.09.06
71 7/19 공개 합평회 기록1 세뇰 2009.07.20
70 즐거운 합평회였습니다...^^2 몽상가 2009.07.19
69 [7/19 합평회참석자필독] 연락처를 알려주세요!2 오프라인운영자 2009.07.17
68 [7/19 합평회참석자필독] 장소변경공지2 오프라인운영자 2009.07.16
67 [합평작] 슬픈 송곳니 (약 원고지 109매) 몽상가 2009.07.14
[합평작]검은 캔버스1 세뇰 2009.07.11
65 [공지] 7월 19일 열한번째 공개합평회가 있습니다.20 오프라인운영자 2009.07.06
서버에 요청 중입니다. 잠시만 기다려 주십시오...